“정말 영웅을 보는것 같았어요…” 충돌 사고로 뒤집혀진 차량, 가방도 내팽개치고 쏜살같이 사고 차로 달려온 시민의 모습에 모두가 입을 다물지 못하는데…

전라북도 군산에서 사고가 발생해 차량 전복되자 시민들의 빠른 구조 행동으로 큰 인명 피해는 막혔습니다.

지난 18일 오후 3시 30분쯤 군산시 소룡동 한 아파트 단지 내에서 주차된 차량이 출차하려고 하던 중, 이를 못 본 소형차가 부딪혀 사고가 난 것입니다.

이 과정에서 소형차는 몇 바퀴를 굴러 전복되었고, 운전자는 정신을 잃은 상태였습니다.

YTN- 제보영상

이를 한 시민은 “차가 쓰러졌다”고 외쳤고 휴대하던 가방과 짐을 모두 내팽개치고 사고 차량으로 빠르게 달려갔습니다.

아파트 주민들과 길을 걷던 시민들도 모여들기 사직했고 함께 차량을 들어 올려 세우기 위해 힘을 썼습니다.

YTN- 제보영상
YTN- 제보영상

그 덕분에 차량은 얼마 안 가 원래대로 돌아왔고, 운전자는 경찰과 소방관들에 의해 구조되었습니다. 운전자는 생명에는 위협이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제보자 A씨는 “서로 돕고 사는 세상이라는 것을 느꼈다. 가방도 놓고 사람을 구하러 오는 모습이 감동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X
error: Content is protected !!
Days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