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이상 집에서 데이터 낭비하지마세요” 느려터진 우리집 와이파이 ‘이것’만 눌러도 5분만에 속도 3~5배 빵빵하게 터지게하는 방법

가정에 인터넷을 설치했는데 와이파이 속도가 생각보다 떨어지는 분들이 있습니다. 보통 와이파이 공유기 문제가 아니라 와이파이 공유기 설치를 잘못한 경우가 있는데요.

그래서 오늘은 오늘은 집안 곳곳에 와이파이를 빵빵하게 증폭시키는 방법에 대해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와이파이 채널 변경 (필수)

📌 2.4GHz와 5GHz
대부분 와이파이 채널만 변경해 주어도 빠른 속도의 와이파이를 경험하실 수 있습니다. 

  • 2.4GHz: 접속 속도가 느린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장애물 영향을 덜 받아서 커버리지가 넓음
  • 5GHz: 최대 속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장애물이 약해서 커버리지가 좁음

와이파이는 주파수가 0~13 채널 사이를 주변 공유기가 공유하는데 여기서 문제가 발생합니다. 여러 공유기의 와이파이가 같은 채널을 사용하여 서로 혼선을 일으킨다거나 다른 전자 장비에 발생되는 주파수로 인해서 간섭을 받을 수 있는 겁니다.

따라서 우선, 내 와이파이가 다른 집 와이파이와 겹치는지 먼저 확인해야 합니다.

핸드폰으로 WIFI Analyxer 앱을 다운로드해 줍니다. 이 어플은 무 료이며 내 와이파이 공유기가 어떠한 채널을 사용하고 있는지 확인이 가능합니다. 

와이파이를 연결 후 앱을 실행시키면 이런 화면이 나올 겁니다. 그래프를 보는 방법은 와이파이 네트워크가 서로 다른 색으로 구분되어 있는데 여기서 곡선이 높을수록 신호가 강한 것으로 보시면 됩니다.

따라서 사용하지 않는 채널을 확인하신 후에 와이파이 공유기의 채널을 변경하시면 됩니다.

이제 채널을 확인한 후에는 여유로운 곳으로  채널을 변경하면 되는데요.  인터넷 통신사에서 권장하는 채널은 2.4GHz 대역 채널은 1.5.8,13번 채널입니다.

채널을 변경하는 방법은 아래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안테나 방향

와이파이 공유기 안테나의 방향은 수직과 수평으로 다르게 세팅하면 집구석구석 골고루 와이파이 전파가 퍼지게 됩니다.

천장에 설치한 와이파이 공유기일 경우, 수직 방향보다는 45도 각도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와이파이 공유기 안테나가 수직을 향호고 있으면 전파가 한 방향으로만 흘러 와이파이 신호가 약하게 됩니다.

전자기기 근처에 두지 않기

대부분 와이파이 공유기는 TV 근처에 두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런데 많은 전지기기 근처에 놓게 되면 와이파이  신호가 방해를 받을 가능성이 매우 큽니다.

이는 와이파이 신호가 금속을 통과하기 힘든 성질이기 때문인데요. 전자기기들의 전파가 내 공유기의 신호를 방해하여 우리 집 와이파이가 느려지는 원인이 됩니다.

위치 변경

와이파이 신호는 직진성을 가지는 특성이 있어 전자기기, 청문, 시멘트, 콘크리트를 통과하기 어렵습니다. 그러므로 와이파이 전파가 원활하게 퍼질 수 있는 오픈된 공간에 와이파이 공유기를 성치하는 것이 좋습니다.

신호가 통과해야 하는 단계가 늘어날수록 집에서 와이파이 신호가 유독 약한 공간이 생기게 됩니다. 가급적이면 개방된 거실에 설치하는 것이 좋습니다.

DIY 와이파이 증폭기

따로 와이파이 증폭기를 구매할 필요 없이 집에 있는 간단한 재료로 와이파이 신호를 증폭시킬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필요한 재료는 ‘공유기, 포일, 상자, 테이프;입니다.

1. 호일의 반짝이는 부분을 안쪽으로 향하게 한다.

2. 호일로 와이파이 공유기를 감싸고 두꺼운 종이로 호일을 고정시킨다.

📌 주의사항

이 방법은 호일 맞은편으로 더 많은 신호를 보내 마치 와이파이가 증폭되는 것과 같은 효과를 보는 것입니다.

따라서 와이파이를 자주 사용하는 위치로 공유기 방향을 고정하시고 호일 뒷쪽은 신호가 약해질 수 있습니다.

호일을 막은 쪽으로 와이파이 신호가 새지 않고 반대 방향으로 와이파이 신호가 강하게 전달되는 효과가 있습니다. 

실제 와이파이 신호를 측정한 결과, 10 Mbps 초반대였던 다운로드속도가 호일 증폭기 설치 후 20Mbps 이상으로 2배 이상 향상되었습니다.

속도가 3배 이상 증가했다는 분도 계시는데 공유기나 주변환경 요건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X
error: Content is protected !!
Days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