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세에 40억 빚에 시달렸지만” 파산 거부하고 10년만에 40억 전부 갚아낸 92세 할머니의 감동적인 ‘사연’이 알려지자 모두에게 큰 울림을 주었습니다

원래 전동 의학 자격증을 취득해  의사로 활동했던할머니가 파산 신청을 거부한 채 10년간 2077만 위안(약 40억 원)의 빚을 모두 갚아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파산 신청을 거부한 채 10년간 2077만 위안(약 40억 원)의 빚을 모두 갚은 천진잉 할머니,  홍콩 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지난 9일(현지 시각) 세상에서 가장 정직한 할머니로 불리며 저장성의 ‘가장 아름다운 저장인상’을 받은 92세 천진잉 할머니의 사연을 소개했습니다.

젊을 적 의사로 활동하다 1983년 이후 다운재킷 공장을 시작한 천진잉 할머니는 2011년 부도 위기에 처한 그는 파산 신청을 하면 채무를 모두 변제하지 않아도 된다는 주변의 권고가 있었지만, 이를 받아들이지 않고 빚을 갚아 나갔습니다.

천진잉 할머니는 자신이 소유한 사업체와 아파트 두 채를 모두 매각하고 저가의 다운재킷을 판매하는 가게를 열었습니다. 다운재킷을 저가에 판매하는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천진잉 할머니는 지난 10년간 하루도 빠짐없이 하루 13시간 이상씩 매장을 지켰습니다.

그 결과, 천진잉 할머니는 작년 12월에 2077만 위안에 달하는 빚을 모두 갚았다. 또 같은 시기 농촌 지역 주민에게 다운재킷 1000벌을 기부하기도 했습니다. 

이 같은 소식이 알려지자 주민들은 천진잉 할머니를 ‘세상에서 가장 솔직한 할머니’라고 불렸습니다. 저장성 성정부는 그에게 ‘가장 아름다운 저장인상’을 수여했습니다.

천진잉 할머니는 현재 약 50만 위안(약 9400만 원)에 달하는 재고를 모두 판매하면 매장을 닫을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올해 중국 전통의학 의사인 중의(中醫) 자격증 시험에 응시해 합격했습니다.

할머니는 여생을 의료봉사 등 자선활동을 하며 보낼 계획이라며 “이 나이까지 세상을 살아보니 도움을 받지 않은 사람이 없다”며 “사람들이 나를 보살펴줬고 나도 그 보살핌을 물려주고 싶다”고 전했습니다.

X
error: Content is protected !!
Days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