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균 친구입니다..이 말은 꼭 해야겠습니다” 사망 소식을 전해 전해 듣자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

지난 27일 배우 이선균이 사망한 가운데 그의 생전 친구라는 한 네티즌이 자신을 이선균의 한국예술종합학교(한예종) 연극과 동문이라고 소개하며 글을 올려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27일 한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에는 “입학동기이고 졸업 후 다른 전공으로 진학해서 연극과는 상관 없는 일을 하고 있죠.사진은 입학할 때 받은 펜입니다”라고 시작하는 글이 게재됐습니다.

또한, 한예종 입학 당시 받은 펜을 담은 사진을 게시하여 동문임을 인증하였습니다.

글쓴이는 “내가 짧게라도 글 하나 남기고 싶었던 것은 선균이가 참 착했던 아이였단 걸 말하고 싶어서다”라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그러면서 “사람마다 보는 관점도 다르고 경험이 다르기 때문에 여러 말이 나올 수 있겠지만 기본적인 인성이 참 좋은 친구였습니다. 남에게 피해주는 거 싫어하고 업종 선배들에게 예의있었고 후배들은 잘 챙기려고 노력했던 아이였습니다”라고 생전 고인을 떠올렸습니다.

이어 ” 인간이기에 가질 수 있는 한계는 있었겠지요. 누군들 그러지 않겠습니까. 비난과 시시비비에 대한 호기심은 조금 미뤄주시고 한 인간의 마지막에 최소한의 예의를 보여주시면 남은 사람들에게 큰 위로가 될 것 같네요. 정신이 없지만 좀 적어 봤습니다”라고 당부했습니다.

600

자신이 한예종 후배라고 밝힌 또다른 네티즌은 “와이프한테 한예종 다닌 친구가 있다. 다른 연예인들은 톱스타 되면 학교에 찾아오지도 않는데, 이선균 씨는 일년에 한 두번씩 와서 후배들 챙기는 그런 선배였다고 들었다”고 전했습니다.

故이선균 씨와 같은 업종에 근무했다는 다른 네티즌은 “업계에서 인성 좋기로 소문났다. 현장에서도 스텝들 배려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면서 “너무 안타깝게 생각한다. 이렇게 잃기에는 너무 아까운 배우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전했습니다.

2023년 12월 27일 경찰에 따르면  이선균의 매니저로부터 이날 오전 10시12분께  “(이선균이) 유서 같은 메모를 작성하고 집을 나섰다. 어제까지는 연락이 됐다. 차량도 없어졌다’고 112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휴대전화 기지국 위치 추적 등을 통해 수색을 진행하다가 이선균 씨를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선균은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와룡공원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이에 “인간아닌 댓글들이 많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그저 안타깝다”, “제 인생 최고의 드라마이자 최고의 캐릭터 배우가….이렇게 마음이 많이 안 좋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등의 안타까운 심정을 담은 댓글이 이어졌습니다.

X
error: Content is protected !!
Daysnews